Rheon 소개(정신과 기술)

Great Smiles and Delicious Taste Unite the World

미래에 대한 Rheon의 메시지

제빵의 기원은 약 10,000년 전까지 거슬러 올라갈 수 있습니다. 당시는 자연이 제공하는 과일과 야채를 통해 “맛”을 만들어 내는 것을 바탕으로 한 문화가 싹튼 시대였습니다. 그 후 수세기 동안,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음식 문화가 정착되었습니다. 여러 국가의 이러한 전통과 풍습은 오늘날까지도 수세대에 걸쳐 전해 내려오고 있습니다.

Rheon은 이 지대하며 대체할 수 없는 문화의 측면을 예의 주시하고 존중해 왔으며, 이를 인류의 더 나은 생활 방식과 연결시키는 방법을 고려해 왔습니다.

Rheon이 개발한 자동 식품 생산 기술은 이런 관찰의 결과였습니다. 이 분야의 진정한 선구자로서 Rheon의 연구는 전 세계적으로 식품 생산 산업에 헤아릴 수 없는 영향을 미쳤습니다.

인간의 지혜를 통해 조성된 음식 문화는 지구가 소유하고 있는 가장 위대한 보물 중의 하나입니다.

그 성장을 보존하고 촉진하는 것은 오늘날의 과학자 및 엔지니어들의 중요한 과제입니다. Rheon은 지속적으로 더 나은 맛을 위해 노력하는 개발자로서 “Rheon 정신”을 유지하는 데 전념하고 있습니다.

The Applied Engineering of Rheology

-인크러스터-

회사명인 "RHEON"은 유동학(Rheology)의 개념에서 유래되었습니다. 인류의 수 천년의 역사에서, 사람은 손바닥으로 음식을 빚었으며, 따라서 오늘날 존재하는 대부분의 귀중한 문화가 조성되었습니다. 이러한 음식들의 모양은 예술적인 형태 뿐만 아니라, 다양한 맛있는 맛을 만들어 냈습니다.

유동학은 물질의 흐름과 변형을 연구하는 학문입니다. 유동 공학은 맛과 향이 갇혀 있는 식품의 섬세한 구조를 유지하기 위해 그 “점성”과 “탄성”을 교묘하게 조작하여 식품을 성형하는 과정입니다. Rheon은 유동학과 유동 공학 이론의 원래 이론을 통해 전 세계의 다양한 에스닉푸드 생산을 자동화하는 데 성공하였습니다. 현재, Rheon은 식품 가공 기계 산업에서 국제적으로 인정 받는 회사로 입지를 다졌습니다. 좌측 사진은 사람의 손바닥과 닮은 회전 디스크의 작동을 보여 줍니다. 숙련되고 정확한 고속 “만주(달콤한 팥소로 채운 일본 과자)” 생산은 Rheon의 유동 공학 법칙을 잘 보여 줍니다.

각 디스크의 외측 원주는 계산된 접선 응력과 법선 응력을 생성하고, 절단 섹션으로 도우를 가져오며, 자동으로 내포재를 감쌉니다. 그러면 도우가 원형으로 성형됩니다. 6개의 공정을 거쳐야 했던 전통적인 기법을 재현하는 Rheon의 신기술은 단 하나의 공정으로 이 작업을 완료합니다. 1963년에 설립되었을 당시 Rheon은 유도 성형 방식을 세상에 소개하였으며, 이는 새로운 연구 분야로 유동 공학에 관심을 불러일으켰습니다.

"From Dough Sheet to Bread"

Rheon의 Stress Free 방식

Rheon의 응용 유동 공학 기술은 도우에 부응력을 가하여 얇은 도우를 지속적으로 성형합니다. 롤링과 불필요한 압력이 더 이상 필요치 않습니다!

Rheon은 “도우 시트에서 다양한 빵까지” 독자적으로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전 세계의 다양한 빵을 이제는 단일 라인에서 생산할 수 있습니다!

빵은 인류가 만든 최초의 가공 식품입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다양한 종류의 “요리”가 생겨났고, 이전에는 존재하지 않았던 맛이 창출되었습니다.

이 창조물들은 우리에게 현재 음식 문화의 가치를 제공하였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요리의 수가 헤아릴 수 없이 늘었고, 계속해서 우리의 식습관과 생활 방식에 평화와 사랑, 만족감을 가져다 주고 있습니다

우리는 이처럼 복잡한 제빵 과정을 처음 발견한 조상들의 지혜에 감사하고 존경을 표해야 합니다. 작고 단단한 곡물을 으깨기 시작하여, 가루로 분쇄하고, 마침내 물을 부어 도우를 만듭니다. 도우를 하룻밤 동안 두어 작은 도우 볼로 만듭니다. 이 도우 볼을 추가로 발효시켜 미세한 기포가 있는 도우를 생성합니다. 그러면 도우는 보존 기간이 긴 맛 좋고 영양가 있는 고품질의 빵을 구울 준비가 됩니다.

제빵과 관련된 어려운 과정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수많은 시도가 있었습니다. 현재, Rheon 만이 “Stress Free” 제빵 기술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Application of the Stress Free® System

Rheon의 응용 유동 공학은 성형 공정 중에 손상이 없는 도우를 생성하기 위한 새로운 “Stress Free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Rheon은 근로 여건을 개선하고 각각의 문화를 뒷받침하는 귀중한 의미를 강화하여 다양한 국가의 귀중한 문화를 보존하는 것을 적극 지지하고 있습니다. Rheon은 제빵을 자동화하는 목적이 단지 전체 생산 과정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것만은 아니라는 점을 강조하고자 합니다.

생산 자동화에 따른 단계에 결함이 있는 경우, 각 제품의 본래의 맛과 모양이 저해될 것입니다. 이로써 문화가 진정한 측면을 잃게 될 것이며, 전통적인 음식 문화는 결국 사라질 것입니다.

이런 문제를 방지하기 위해, Rheon은 “도우 시트에서 빵까지”라는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제빵용 도우는 전통적으로 대형 도우 덩어리를 작은 부분으로 나누어 원형, 막대 모양 또는 편평한 모양으로 만듭니다.

그러나, 이 공정은 분할 과정 중에 도우에 응력을 가하여 겔 및 셀 구조를 크게 손상시킵니다. 이 도우는 기포를 생성할 수 없기 때문에, 조악한 빵이 될 것입니다. 따라서, 도우 구조를 강화하기 위해서는 일부 화학 첨가제를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며, 분할 후에 손상된 도우 구조를 회복하기 위한 추가 가공이 필요해졌습니다.

Rheon은 분할 과정에 앞서 연속으로 얇은 도우 시트를 성형함으로써 이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과정을 제거할 수 있게 하였습니다. 도우를 얇은 층으로 형성하는 동안에, 도우 결합은 여하한 형태의 빵 제품을만들 수 있도록 강화됩니다. 이 것이 바로 “Stress Free 시스텝”입니다.

Rheon's Philosophy Stands on the "Principle of Cultural Economics"

문화경제학의 원리

세계 각국의 많은 친구들이 우쓰노미야 시에 위치한 Rheon 본사를 방문했습니다. 탁탁 소리를 내는 따뜻한 불 소리가 반기는 가운데, 생각과 아이디어를 교환하며 귀중한 시간을 함께 나누었습니다.

Rheon의 경영 철학은 소비 창출 그 자체가 문화 활동이라는 개념을 바탕으로 한 “문화경제학의 원리”에 분명하게 기술되어 있으며, 그 연구는 회사 활동의 중요한 부분입니다.

역사가 시작된 이래로, 삶을 더 즐겁게 만드는 아이디어는 춤, 음악과 그림의 형태로 예술적인 표현을 이끌어 왔습니다. 요리 또한 이러한 방식으로 예술로 발전했는데, 이는 배고픔을 떨치기 위한 수단으로서뿐만 아니라, 교양 있는 생활방식을 향한 욕구의 일부분이었습니다.

문화가 사회의 더 깊은 부분이 되면서, 사회가 경제적으로 활성화되고 그 문화가 한층 강화될 때 경제 활동이 처음으로 필요하게 되었습니다.

문화와 경제 사이의 관계에서 적절한 균형이 유지되는 한, 국제 비즈니스는 따뜻한 환영을 받을 것입니다.

설립 이후, Rheon은 세계라고 부르는 무대에서 강력한 해외 유대를 구축하며 사업을 수행해왔습니다. 이는 과학으로 알려진 모든 인류에게 공통적인 지혜에 기반을 두었으며, 문명화된 식사로 알려진 모든 인류에게 공통된 자부심을 향해 있습니다.

1963년, Rheon은 식품 가공 기술 분야의 혁신에 착수했습니다.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서, Rheon의 개인적인 철학은 모든 세계 무역 마찰을 피하는 국제적인 비즈니스 접근방식으로 이어져 왔습니다.

Rhon Encrusting Machines

(Rheon 인크러스터로 실현된 고급 수제 제품.)

상상 속의 다양한 맛의 조합이 단일 기계에서 만들어집니다. 잘 어울리는 맛을 담은 수많은 다양한 제품이 개발되고 있습니다!

From Dough Sheet to Artistic Tastes

Copyright(C) 2014 RHEON Automatic Machinery co.,ltd. All Rights Reserved.